서울시 마을공동체 종합지원센터

English

웹진

마을과 사회혁신의 다양한 소식과 센터에서 전하는 생생한 현장 소식, 보도자료, 유관기관 소식을 전합니다.

[연합뉴스](2016.01.14) 서울시 "시민사회와 예산 짜고 정책평가도 함께"

'협치협의회' 구성…민간단체에 공무원 파견도 눈길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서울시가 민선 6기 시정 핵심가치를 '협치(協治, 거버넌스)'로 정하고 시민사회와 예산 편성부터 정책 결정·평가까지 함께하는 방안을 마련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정부 역량만으로는 고령화, 실업, 도시재생, 안전, 환경 등 복잡한 도시문제를 해결하는 게 불가능해 민간 전문가의 협력이 중요하다는 판단이다.

민관 거버넌스의 최상위에는 '서울협치협의회'가 자리 잡는다. 협의회 공동의장은 투표로 선출된 시민사회 대표와 서울시장이 맡는다.

위원으로는 서울시와 시의회 관계자, 시민사회와 기업·전문가 대표, 협치자문관(MP) 등이 활동한다. MP는 협의회 바로 아래 조직인 서울협치추진단의 단장으로, 유창복 한국마을지원센터협의회 공동대표가 이미 위촉됐다.

추진단 이하로는 시정 거버넌스 사무국과 지역 거버넌스 사무국이 자리한다.

지역 거버넌스는 자치구를 중심으로 마을공동체, 사회적경제, 동 주민센터 등이 협력해 지역 현안을 발굴하고 개선 방안을 제시하는 역할을 한다. 비슷한 성격의 주민참여예산제와는 추후 예산을 조정해나갈 방침이다.


(후략)

>>기사 원문 보기>>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6/01/13/0200000000AKR20160113143300004.HTML?input=1195m